2019.12.04 (수)

  • 맑음동두천 3.1℃
  • 맑음강릉 7.7℃
  • 맑음서울 4.0℃
  • 맑음대전 8.3℃
  • 맑음대구 8.2℃
  • 구름조금울산 8.3℃
  • 맑음광주 9.8℃
  • 맑음부산 10.3℃
  • 맑음고창 9.3℃
  • 구름많음제주 12.7℃
  • 맑음강화 3.8℃
  • 맑음보은 7.4℃
  • 맑음금산 7.8℃
  • 구름조금강진군 11.4℃
  • 맑음경주시 8.6℃
  • 맑음거제 ℃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수일개발, 인슐린펌프와 함께한 40년

 

 

당뇨병 치료, 인슐린펌프의 새로운 역사를 쓴다

 

당뇨병 환자를 위한 인슐린펌프 하나로 세계시장에 뻗어나가는 수일개발(대표 염윤희)이 창립 40주년을 맞이해 창립기념식과 용인 본사 신축 사옥 오픈식을 열고 새로운 100년을 준비하며 당뇨병 정복을 선언했다.

 

수일개발은 지난 1128() 오후, 용인 구성에 있는 새 사옥에서 열린 창립기념식 및 오픈식에서 당뇨병 환자에게 기쁨을 선사하고, 훌륭한 치료법을 제공하자는 비전을 선포했다.

 

이날 행사에는 영국, 독일, 프랑스, 이탈리아, 중국, 뉴질랜드 등 세계 30여 개국 대리점 대표단과 대내외 보건복지 관련 유관기관 인사들, 임직원 등 500여명이 참석했다.

 

수일개발은 당뇨병 환자를 위한 인슐린펌프를 개발한 후, 40년 동안, 해마다 새로운 역사를 써나가고 있다.

 

1979년 세계 최초로 휴대용 인슐린펌프 상용화에 성공한 후, 40년 동안 비약적인 발전을 거듭하며 수많은 당뇨병 환자들에게 희망을 주고 있다.

국내 최초로 미국 FDA 인증을 받았고 대한민국 정부가 선정한 세계일류상품에도 선정됐다.

 

, 전 세계 66개국에 인슐린펌프를 수출해 국위를 선양하고 세계의 당뇨병 환자들에게도 희망을 주며 우리 기술의 우수성을 알리고 있다.

 

수일개발의 인슐린펌프는 1979년 최수봉 건국대 명예교수에 의해 개발됐다.


 

원천 기술 개발자인 최수봉 교수는 인체의 췌장에서 주로 분비하는 인슐린이 부족한 당뇨병 환자에게 인체에서 분비하는 패턴대로 부족한 인슐린을 외부에서 공급하는 방식을 발명해 당뇨병 치료의 신기원을 열었고 지난 40년 동안 인슐린펌프를 역사를 매년 새로 쓰며 세계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최수봉 교수는 지난 40년 동안 끊임없는 기술 개발을 통해 무게와 크기를 최소화해 휴대 편의성을 높였고, 최근에는 인공지능을 갖춘 인공췌장에 한 발 다가선 신제품 다나i’를 개발해 현재 한국과 미국, 유럽 등에 등록 절차를 밟고 있다.

 

인슐린펌프 개발자인 최수봉 건국대 명예교수는 평생을 수많은 당뇨병 환자들과 함께 하며 오로지 당뇨병 치료를 위해 노력해 왔다라며 앞으로도 당뇨병이 지구상에서 사라질 때까지 연구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염윤희 대표는 당뇨병 환자에게 기쁨을 선사하는 최고의 글로벌 기업으로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며 앞으로 전 세계 1위 기업으로 발돋움해 당뇨병 환자들과 함께 새로운 100년의 역사를 써내려갈 것이라고 비전을 제시했다.

배너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