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21.9℃맑음
  • 강릉 30.8℃맑음
  • 서울 22.6℃맑음
  • 대전 24.9℃맑음
  • 대구 27.5℃맑음
  • 울산 26.2℃연무
  • 광주 26.0℃구름조금
  • 부산 24.6℃맑음
  • 고창 ℃구름조금
  • 제주 21.1℃구름많음
  • 강화 18.3℃구름많음
  • 보은 23.6℃맑음
  • 금산 24.5℃구름조금
  • 강진군 27.6℃맑음
  • 경주시 29.4℃맑음
  • 거제 25.8℃구름조금
기상청 제공
회원가입

2023년은 “국민과 동행 50년! 국민과 함께하는 간호인력, 간호조무사”의 해 대한간호조무사협회 곽지연 회장 2023년 신년사

         

           2023년은 “국민과 동행 50년! 국민과 함께하는 간호인력, 간호조무사”의 해

                          대한간호조무사협회 곽지연 회장 2023년 신년사


보건의료기관 어디에서든 국민 건강지킴이로서 역할을 다하고 있는 85만 간호조무사를 언제나 응원하고 격려해준 모든 분께 깊은 감사 인사를 드립니다.

2022년 대한간호조무사협회는 총력을 다해 우리 간호조무사 권리를 찾고자 노력했습니다.

간호조무사 법적 지위와 직무능력 향상, 역할과 활용 증대, 인식개선 사업, 간호법 상정 저지, 한국간호조무사노동조합 설립 등을 통해 간호조무사에 대한 사회적 영향력을 확대했습니다.

5인 미만 의원급 의료기관도 청년내일채움공제 혜택을 받을 수 있게 했으며, 장기요양기관 간호조무사 시설장 교육을 시작했습니다. 또한, 직무교육과 치매전문교육, IV·IM 교육을 실시하여 간호조무사 직무능력 향상을 이뤄냈습니다.

그뿐 아니라 국가 보건정책 사업에 간호조무사 활용과 역할 확대를 위한 정책 건의와 요청 등을 통해 간호조무사 처우개선을 적극적으로 추진했습니다.

대한간호조무사협회는 2023년 슬로건을 “국민과 동행 50년! 국민과 함께하는 간호인력, 간호조무사”로 선정하였습니다. 대한간호조무사협회는 국민을 위한 100년으로 나아가는 첫걸음을 잘 내디딜 수 있도록 다음과 같이 노력하겠습니다.

첫째, 간호조무사 전문대 양성을 반드시 성공시키겠습니다.

협회 창립 50주년인 2023년, 의료법에 규정된 간호조무사 시험 응시 자격에 학력 제한이라는 차별적 요소를 제거해 간호조무사 전문대 양성의 문을 열고 간호조무사의 사회적 지위 향상을 이끌겠습니다.

둘째, 보건의료 현장에서 간호조무사의 역할을 더욱 확대하고, 처우개선을 위해 더 적극적으로 활동하겠습니다.

병원급 이상 의료기관 간호조무사 정원 기준 마련, 간호간병통합서비스 간호조무사 인력 기준 개선, 일차의료기관 간호인력 수가 도입, 만성질환 관리사업과 장애인건강주치의 사업에 간호조무사 참여, 간호조무사의 보건직공무원 채용 대책 마련, 간호조무직 공무원의 승진 TO 확보 등 간호조무사 처우개선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셋째, 간호조무사 직무교육 확대로 간호조무사 직무역량 함양을 이끌겠습니다.

간호조무사 임상실습교육센터를 활용한 다양한 직무교육 시행을 상설화하고, 권역별 임상실습교육센터 설립을 추진하겠습니다. 이와 함께 재단법인 간호조무사교육평가원 설립을 추진해 간호조무사 양성 교육 및 직무교육의 백년대계를 준비하겠습니다.

넷째, 회원 참여와 소통을 강화하고, 회원 복지와 혜택을 확대하겠습니다.

협회의 주인은 회원입니다. 회원 목소리에 더 귀를 기울이고, 회원 의견을 더 많이 반영하겠습니다. 드림복지사업 활성화를 통해 회원 복지 혜택을 더 확대하고 취업 지원사업 및 회원 노무 상담을 활성화하겠습니다.

다섯째, 간호조무사에 대한 국민의 이미지를 개선하고,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간호조무사 상을 구현하도록 하겠습니다.

“국민이 아플 때 가장 먼저 만나는 간호인력, 간호조무사”를 국민에게 더 많이 알릴 수 있도록 대대적인 대국민 홍보 광고를 진행하겠습니다. 또한, 간호조무사는 국민건강을 지키는 필수 간호인력이기에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데도 소홀하지 않겠습니다. 국내 소외계층을 위한 정례적 봉사활동은 물론 유관 단체와 연계한 의료봉사활동 실시 등으로 LPN 봉사단 활동을 강화하고, 해외 의료봉사활동 추진 등으로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습니다.

‘국민이 아플 때 가장 먼저 만나는 간호인력, 간호조무사!’로서 환자 곁을 가장 가까이, 든든히 지켜나가는 한 해가 되겠습니다.

모두 건강하고 행복하시길 바라며, 희망하고 바라는 일 모두 이뤄지는 한 해가 되시길 바랍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배너


뉴스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