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22.2℃흐림
  • 강릉 22.9℃흐림
  • 서울 23.4℃흐림
  • 대전 21.4℃천둥번개
  • 대구 22.5℃
  • 울산 22.8℃흐림
  • 광주 24.9℃
  • 부산 24.7℃흐림
  • 고창 25.9℃흐림
  • 제주 29.2℃흐림
  • 강화 22.9℃흐림
  • 보은 21.5℃흐림
  • 금산 22.0℃흐림
  • 강진군 26.5℃흐림
  • 경주시 22.1℃흐림
  • 거제 25.4℃흐림
기상청 제공
회원가입

건국대병원 김아람 교수, 대한비뇨의학회 추계학술대회서 학술상 수상

건국대병원 김아람 교수,

대한비뇨의학회 추계학술대회서 학술상 수상



 

 

건국대병원 비뇨의학과 김아람 교수가 지난 111일부터 4일까지 코엑스에서 열린 75차 대한비뇨의학회 추계학술대회에서 우수 학술상(국외논문 기초 부문)을 수상했다.

 

김아람 교수는 전립선 비대증 치료에 사용되는 5 알파 환원효소억제제가 방광암 유발에 영향을 미친다는 최근 학설에 대해 검증 연구(Anti-oncogenic effects of dutasteride, a dual 5-alpha reductase inhibitor and a drug for benign prostate hyperplasia, in bladder cancer, 'Journal of Translational Medicine')를 진행했다.

 

5 알파 환원효소 억제제는 전립선 비대증 치료에 사용되는 성분으로, 전립선의 크기를 줄이고 배뇨를 원활하게 하는 효과로 알려져 있다. 김아람 교수가 2020SCI 논문 ‘Aging male’에 발표한 논문에 따르면 5 알파 환원효소 억제제 성분의 약물을 복용했던 남성 환자들의 방광암 유병률과 재발률이 낮았다.

 

학술상을 수상한 이번 연구 논문은 임상 데이터에 기반한 2020년 논문을 바탕으로 5 알파 환원효소 억제제가 방광암 유병률과 재발률을 낮추는 분자생물학적 기전에 대해 밝힌 것이다. 이번 논문에 따르면, 5 알파 환원효소 억제제를 복용하면 테스토스테론을 유도하는 방광암 관련 유전자(SLC39A9)가 억제되어 방광암 유병률을 낮춘다.

 

김아람 교수는 많은 임상데이터를 통해 새롭게 받아들여지고 있는 학설의 의학적 메커니즘을 최초로 규명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앞으로도 의료진이 임상에서 활용할 수 있고 환자들에게 직접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연구를 진행해 임상과 기초의학을 이어주는 데 기여하고 싶다고 전했다.

 

한편, 김아람 교수는 지난 9월 대한배뇨장애요실금학회에서 3년간 SCI 논문 13편을 게재하고 배뇨장애 및 요실금 분야 의학 발전에 기여한 점을 인정 받아 최고 권위의 학술상인 멘토 아카데미 어워드(Mentor Academy Award)를 수상한 바 있다.

배너


뉴스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