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2 (토)

  • 구름많음동두천 -9.6℃
  • 맑음강릉 -1.4℃
  • 맑음서울 -4.2℃
  • 흐림대전 -2.1℃
  • 맑음대구 -4.4℃
  • 맑음울산 -0.6℃
  • 맑음광주 3.1℃
  • 구름조금부산 2.5℃
  • 구름많음고창 -0.2℃
  • 구름조금제주 7.9℃
  • 구름많음강화 -7.2℃
  • 흐림보은 -5.4℃
  • 맑음금산 -3.3℃
  • 흐림강진군 4.3℃
  • 맑음경주시 -6.6℃
  • 구름조금거제 -1.1℃
기상청 제공

뉴스

전체기사 보기

서울의대 및 한림의대 교수, 최근 급증한 코로나19 확진 투석 환자 진료 위해 평택 박애병원에 진료 지원

서울의대 및 한림의대 교수, 최근 급증한 코로나19 확진 투석 환자 진료 위해 평택 박애병원에진료 지원 최근 위드코로나 이후 코로나19 감염 환자가 폭발적으로 늘어나면서 투석 환자 확진자도 급속히 늘어나고 있다. 2021년 11월 28일까지투석실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총 252개 기관의 508명으로, 이 중 1/5인104명이 올 11월에 발생하였다. 이에 서울의대 및 한림의대 신장내과 교수진은 급증하는 코로나19 확진투석 환자로 과부하가 걸린 평택 박애병원의 대한 진료 지원에 발벗고 나섰다. 이번 진료 지원은 지난6월에 이어 두번째 진료 지원이다. 평택 박애병원은코로나19 거점전담병원으로 지정받고 투석 환자 치료를 위한 병상을 운영해왔으나 최근 입원 환자 수가60병상을 넘어서고 매일 전원되는 환자들의 진료에 큰 위기를 맞고 있다. 이러한 시점에서 서울의대 및 한림의대 신장내과 교수들의 진료 지원 결정으로 진료 공백의 위기상황은 넘길 수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서울대병원신장내과 오국환 교수는 "여러 교수들이 합심하여 평택박애병원 진료 지원을 결정한 것은 코로나로투병하는 환우들에게 큰 희망이 될 것이다”고 전하고 학회 코로나19 대응 TFT이영기 교수(한림의대


배너

포토이슈



힐링이벤트캠페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