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4.3℃구름많음
  • 강릉 0.6℃흐림
  • 서울 5.5℃구름조금
  • 대전 6.0℃구름많음
  • 대구 5.0℃흐림
  • 울산 3.6℃흐림
  • 광주 4.7℃흐림
  • 부산 7.0℃흐림
  • 고창 4.8℃흐림
  • 제주 7.9℃
  • 강화 3.9℃구름조금
  • 보은 3.8℃흐림
  • 금산 5.0℃흐림
  • 강진군 5.0℃흐림
  • 경주시 3.0℃흐림
  • 거제 6.6℃흐림
기상청 제공
회원가입

뉴스섹션

전체기사 보기

임신부의 고콜레스테롤혈증 치료제, 생산 재개해야

임신부의 고콜레스테롤혈증 치료제, 생산 재개해야 국내 출산율이 역대 최저를 기록하고 있는 가운데 임신부에서 필수적인 고콜레스테롤혈증 치료제인 담즙산 결합수지 계열의 콜레스티라민(cholestyramine) 제제가 생산 중단되어 깊은 우려를 낳고 있다. 한국지질·동맥경화학회(이사장 김재택, 이하 학회) 홈페이지에 게재된 가족성고콜레스테롤혈증 사업단장인 이상학 교수(연세의대 심장내과)가 쓴 ‘최근 담즙산 결합수지 생산 중단과 임신 여성의 고민’이라는 특별 기고문에 따르면 임신부에게 필요한 고콜레스테롤혈증 치료제의 생산 중단이 대한민국의 저출산 문제를 더욱 심화시킬 것으로 우려된다. 이상지질혈증, 특히 저밀도지단백(LDL) 콜레스테롤 수치가 높은 상태는 흔히 스타틴으로 치료하지만, 임신부에게는 스타틴의 사용을 권장하지 않는다. 이러한 상황에서 대체제인 담즙산 결합수지는 장내에서 작용하여 혈액으로 흡수되지 않으며, 임신 중에도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다. 현재 국내 20~40세 가임기 여성 중 약 12,000명이 심한 고콜레스테롤혈증이 있을 것으로 추산되며, 이 가운데 임신 여성에게 현재 국내에서 사용 가능한 치료제는 없는 상황이다. 특히 유전적으로 고콜레스테롤혈증이





뉴스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