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8 (수)

  • 맑음동두천 7.6℃
  • 맑음강릉 8.1℃
  • 맑음서울 7.0℃
  • 맑음대전 8.6℃
  • 구름조금대구 11.3℃
  • 맑음울산 11.6℃
  • 맑음광주 10.4℃
  • 맑음부산 13.0℃
  • 맑음고창 8.4℃
  • 구름조금제주 12.1℃
  • 맑음강화 5.7℃
  • 맑음보은 7.0℃
  • 구름조금금산 8.4℃
  • 맑음강진군 10.9℃
  • 맑음경주시 11.5℃
  • 맑음거제 12.4℃
기상청 제공

의약정책

전체기사 보기

“보건의료체계 위협하는 간호법 절대 반대”

“보건의료체계 위협하는 간호법 절대 반대” -대한응급구조사협회 강용수 회장‧박시은 부회장, 간호법 반대 1인시위 펼쳐 간호법 철회를 촉구하는 보건복지의료연대의 활동이 계속되는 가운데, 16일 오전 대한응급구조사협회가 간호법 저지를 위한 릴레이 1인시위의 바통을 이어받았다. 이날 대한응급구조사협회에서는 강용수 대한응급구조사협회 회장과 박시은 대한응급구조사협회 부회장이 각각 1인시위를 펼쳤다. 강용수 회장은 “간호법은 보건의료 및 지역사회 의료를 간호사 주도적으로 시행하겠다는 포석이 깔린 법안으로, 간호법이 제정되면 병원 내 간호사의 부족 문제가 더욱 심화되고, 현행 보건의료체계가 파괴될 것이 확실하다”라며, “간호사 직군의 기형적 비대화는 스스로를 파괴함을 넘어, 대한민국 보건의료체계를 위협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함께 1인시위에 참여한 박시은 부회장은 “간호법으로 인해 지역사회 의료를 간호사가 주도하게 된다면, 다른 약소 보건의료직역군은 우리사회에서 고사할 것이다”라며, “간호조무사의 전문대학 진입을 반대하는 등 간호사 직역보다 상대적으로 약한 다른 직역의 기초 인권은 짓밟으면서, 자신들의 기득권만 강화하겠다는 잘못된 행태를 즉각 중단하라”고 밝혔다. 한편


배너

포토이슈



힐링이벤트캠페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