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7 (화)

  • 구름많음동두천 -0.9℃
  • 구름많음강릉 4.0℃
  • 박무서울 2.5℃
  • 연무대전 1.2℃
  • 구름조금대구 3.0℃
  • 구름많음울산 7.8℃
  • 구름많음광주 3.5℃
  • 흐림부산 10.2℃
  • 구름조금고창 3.8℃
  • 흐림제주 10.8℃
  • 구름많음강화 1.5℃
  • 맑음보은 -1.0℃
  • 맑음금산 -0.5℃
  • 맑음강진군 3.7℃
  • 구름많음경주시 3.5℃
  • 구름많음거제 7.6℃
기상청 제공

기존에 사용하는 알파차단제에서도 줄기가 약하게 느끼는 전립선비대증 및 방광기능저하 환자에서 하이트린 (Terazosin) 5mg으로 교체 투여 효과

기존에 사용하는 알파차단제에서도 줄기가 약하게
느끼는 전립선비대증 및 방광기능저하 환자에서
하이트린 (Terazosin) 5mg으로 교체 투여 효과
 

박성찬 교수
울산의대 울산대병원 비뇨의학과

“전립선비대증에서 사용하는 알파차단제에는 여러 가지가 있고 부작용을 줄이기 위해
선택적인 약물도 개발되어 있다. 하지만 여러 가지 알파차단제에도 줄기가 가늘게
나오고 만족하지 못하는 환자에서 하이트린 (Terazosin) 5mg은 훌륭한 선택이 될 수
있다.”




환자 과거력 및 증상
2 July 2022
Case Review
2011년 좌측 뇌동맥 허혈로 뇌졸중 진단
이후(64세) 하부요로 증상으로 여러 병원에서
전립선비대증 약물을 복용받았던 환자였다.
걷기 및 운동에는 특이 문제가 없었다.

진단 및 수술 처치
2011년 5월 뇌졸중 이후 소변줄기 약해지고
다보고 나서도 팬티가 젖는 등의 하부요로
증상으로 전립선초음파에서 20 gram으로
tamsulosin 0.2mg 또는 silodosin 8mg +
bethanechol 25mg bid 등의 요법으로 약물
치료를 타병원에서 꾸준히 받아오던 중이었다.
하지만 2014년도 소변이 힘이 없고 밑으로 바로
뚝 떨어진다고 표현하면서 본원에 내원하였다.

검사 및 치료
IPSS 20 (14/6)이었다. 전립선초음파는 24
gram, PSA 0.832 ng/ml, 소변검사는 정상
이었다. 요속검사에서 총 소변량은 187.8mL
– 10mL/sec/ RU 46mL 이었다<그림 1>.



약물은 doxazosin 4mg qd + bethanechol
25mg bid로 교체하였고 이후 환자의 IPSS는
14(10/4)으로 호전되었지만, 조금 기다려야
소변이 나오고 소변이 갈라져서 앉아서 본다고
표현하였다.
6개월이 지난 후 밤에 1번 일어나고 소변이 자주
마려운 느낌이 있어 다시 doxazosin 4mg +
propiverine 10mg qd 로 바꾸었고 좀 편해
졌다고 하여 2015년 약물을 그대로 유지하였고
굵기는 약하지만 소변은 볼만 하다고 표현
하였다. 이 당시 잔뇨가 0mL로 측정되지 않았다

경과
2016년 9월이 되어서 다시 줄기가 약하고
소변이 바닥으로 떨어지면서 앞으로 소변
줄기가 나가지 않는다고 표현하였다. 환자는
요속검사는 거부하였고 약만 바꾸기를 원해서
하이트린(terazosin) 5mg + mirabegron
50mg 1T qd HS 로 처방하였다.
3달 후 소변 줄기가 밑으로 떨어지지 않고
앞으로 나간다고 표현하였고 야간뇨 1회가
없어졌다고 좋아하였다.
IPSS는 7(7/0)으로 호전되었다<그림 2>.



하이트린 5mg 사용하고 나서 최고 요속이 조금 증가한 양상의 소견
(283.9mL – 16mL/sec/ residual urine 23mL)
이 후 환자는 이 약물 그대로 특별한 부작용 없이
지금 75세까지 복용 중이다.

결론
상기 환자에서 요역동학검사, 방광내시경
검사 등을 시행해서 전립선비대증 뿐만
아니라 방광 및 괄약근 기능에 대해서 좀 더
정확한 진단을 얻을 수도 있지만, 환자가
뇌졸중 이후 대부분의 환자들처럼 침습적인
검사를 거부하였고 전립선 초음파도 본원에서
1회 이후 거부하였다. 다행히 요속검사는 총
4회 시행하였고 interruption이 관찰되나
잔뇨가 크게 증가 없이 요속이 어느 정도
유지되고 있어서 추가 검사를 시행하지
않았다. 방광초음파에서 소변을 참지 않아
정확하지는 않으나 보이는 방광벽이 유의미
하게 두꺼워지지는 않았다<그림 3>.



상기 환자는 전립선비대가 25gram으로
비교적 크지 않고 뇌졸중 이후 소변이
가늘어진 것으로 보아 방광기능이 저하되고
괄약근 기능도 감소된 것으로 추정된다.
선택적 알파차단제에서 기존의 알파차단제로
변경으로 증상은 약간 개선되었으나 여전히
환자는 불만족스러워 하여 최종적으로
하이트린 5mg qd HS로 유지하였다.

증례해설
알파차단제 중에서 하이트린(terazosin)
5mg이 같은 용량의 다른 doxazosin 4mg,
alfuzosin 10mg보다 효과가 더 세다는
보고가 우세하다. 이를 반증하듯 부작용도
조금 더 있다는 보고가 있지만 그 부작용은
일반적으로 약하거나 크게 문제되지 않았다.
따라서 기존 알파차단제 약물로 효과가
부족한 전립선비대증이나 방광기능저하에서
하이트린(terazosin) 5mg으로 약물교체
했을 때 증상 개선을 기대해 볼 수 있겠다.

참고문헌
The efficacy and safety of alpha-1 blockers
for benign prostatic hyperplasia: an overview
of 15 systematic reviews. Curr Med Res
Opin. 2013 Mar;29(3):279-87.
Terazosin for benign prostatic hyperplasia.
Cochrane Database Syst Rev. 2002;(4):CD00
3851. doi: 10.1002/14651858.CD003851.
Terazosin for treating symptomatic benign
prostatic obstruction: a systematic review of
efficacy and adverse effects. BJU Int. 2002
Feb;89(3):214-2

배너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