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5 (일)

  • 맑음동두천 -6.2℃
  • 맑음강릉 1.9℃
  • 박무서울 -2.8℃
  • 박무대전 -5.2℃
  • 맑음대구 -4.4℃
  • 맑음울산 -1.0℃
  • 박무광주 -2.3℃
  • 맑음부산 0.8℃
  • 맑음고창 -5.7℃
  • 구름조금제주 1.8℃
  • 맑음강화 -5.9℃
  • 맑음보은 -7.7℃
  • 맑음금산 -8.5℃
  • 구름조금강진군 -5.5℃
  • 맑음경주시 -6.0℃
  • 맑음거제 -1.9℃
기상청 제공

학술이슈

충북대학교병원 충북 최초 ‘경피적 대동맥판막삽입술(TAVI)’ 성공

충북대학교병원 충북 최초

경피적 대동맥판막삽입술(TAVI)’ 성공


-기존 개흉수술 방식에서 탈피, 대퇴동맥 통해 시술...회복 빠르고 더 안전

-올해 5월부터 80세 이상 고위험군에 건강보험혜택


충북대학교병원(병원장 최영석)이 충북 지역 최초로 경피적 대동맥판막삽입술(Transcatheter Aortic Valve Implantation, TAVI)’에 성공했다.

충북대학교병원 배장환, 최웅길, 김상민, 배대환 교수(이하 심장내과), 흉부외과 김영수 교수, 마취통증의학과 박상희 교수, 영상의학과 유진영 교수로 이루어진 TAVI팀은 최근 세 명의 80세 이상의 중증 대동맥판막협착증 환자가 경피적 대동맥판막삽입술을 성공적으로 시행 받은 후 일상으로 잘 복귀했다고 밝혔다.

TAVI는 중증 대동맥판막협착증(대동맥판막이 좁아지면서 혈액 순환에 영향을 주는 질환)을 치료하기 위한 시술법으로 허벅지에 있는 대퇴동맥을 통하여 기존의 심장판막을 대체하여 인공판막 스텐트를 삽입하는 시술법이다.

과거에는 중증 대동맥판막협착증을 치료하기 위하여 가슴을 열고 심장을 멈춘 후 대동맥을 절개하여 판막을 교체하는 개흉수술을 시행했다. 중증 대동맥판막협착증이 대부분 고령의 나이인 점을 고려하였을 때 수술 후 회복속도가 느리고 합병증 발생 위험이 컸다. 하지만 경피적 대동맥판막삽입술은 비절개 방식으로 진행되어 수술이 어려운 고령, 고위험 환자에서 시행할 수 있고 예후도 좋아 중증 대동맥판막협착증 치료에 새로운 대안이 되고 있다. 올해 5월부터 보건복지부에서 80세 이상 또는 수술 고위험군에서 시술 비용의 5%로 국민건강보험 혜택을 적용하고 있다.

충북대학교병원 심장 다학제 심장통합진료팀은 심장내과, 흉부외과, 마취통증의학과, 영상의학과 다학제 회의를 통하여 중증 대동맥판막협착증 환자에서 시술 또는 수술이 적합한지 결정하여 치료를 결정하고 있다. 배장환 교수는 경피적 대동맥판막삽입술은 중증 대동맥판막치환술 치료의 세계적인 흐름이라며 충북 지역에서 심장질환 환자들이 전국적으로 뒤쳐지지 않는 최신 및 최선의 진료를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포토이슈